2020-08-04 05:10 (화)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국내 초중고교 팀즈 사용량 전년대비 약 200배 증가
상태바
마이크로소프트 팀즈, 국내 초중고교 팀즈 사용량 전년대비 약 200배 증가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05.06 20:5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구여자상업고등학교가 마이크로소프트 팀즈를 활용해 원격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대구여자상업고등학교가 마이크로소프트 팀즈를 활용해 원격 수업을 진행하고 있다.

마이크로소프트는 팀즈(Teams)가 현재 전 세계 175개국 18만 3,000여개의 교육기관에서 활용되고 있다고 밝혔다.

팀즈는 교육 현장에서 손쉽게 바로 활용할 수 있는 기능들을 갖췄다. 파워포인트 녹화기능을 이용하여 발표자료를 작성하고 이를 녹화해 손쉽게 원격 수업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으며, 윈도우 10에 내장되어 있는 리모트 지원 기능을 통해 필요시 빠른 원격 지원이 가능하다. 또한, 원노트를 전자 필기장으로 이용하여 학생 개별 포트폴리오 관리 및 학생에게 과제나 유인물을 배포할 수 있으며 팀즈 내 과제 탭을 활용하면 과제 평가 기준, 평가 및 간단한 학생 개개인 맞춤형 수업 피드백을 제공할 수 있다.

일례로 대구여자상업고등학교는 30개 학급 694여명의 학생과 팀즈를 통해 모든 수업을 진행한다. 각 교과별로 총 143개라는 다소 많은 방을 개설하여 운영 중이지만 출결 확인을 용이하게 하고 있다. 팀즈 ‘출석 체크’ 기능을 통해 교사가 학생의 접속 및 퇴장 시간을 다운로드해 볼 수 있기 때문이다. 나중에는 60여 개의 방을 추가 구성하여 원격 동아리 활동도 계획하고 있다.

이러한 사례는 세계 각국에서도 찾아볼 수 있다. 900년 이상의 역사를 자랑하는 이탈리아 볼로냐 대학교는 팀즈를 활용해 재학생 8만 명이 순조롭게 온라인 강의에 참여하고 있다. 또 아랍에미리트는 전국적으로 하루 35만 명 이상의 학생들이 팀즈로 수업을 듣고, 미국은 뉴욕시 교육당국의 학생 110만 명이 팀즈를 통해 교육 공백을 메우고 있다.

팀즈의 다양한 기능을 적용해 학생들의 수업 참여도를 높이려는 일선 교사들의 노력도 눈에 띈다. 홍콩 세인트 힐러리 초등학교에서는 원노트 기능을 통해 ‘빙고’ 등의 게임을 진행하고 학생들의 자발적인 참여를 유도한다. 또 인도 뉴델리 아르데 학교의 한 교사는 집중도가 떨어지는 원격 수업의 단점을 보완하기 위해 문서 및 화면 공유 기능과 화이트보드 기능 등으로 학생들의 관심을 증진시키고 있다.

또한, 지난달 일본의 한 초등학교에서는 학생들과 교사들이 마인크래프트 상에서 아바타로 만나 졸업식을 진행하기도 했다. 마이크로소프트의 소셜플랫폼 ‘플립그리드(Flipgrid)’에서는 교사와 학생이 과학 등 어려운 주제는 물론 장기자랑 경연과 같은 재미있는 내용까지 짧은 영상 공유로 의사소통하고 있다. 영국의 한 의과대학에서는 히포크라테스 선서식까지 플립그리드를 통해 거행하기도 했다.

대구여자상업고등학교 송시한 교장은 온라인 개학을 맞아 쌍방향온라인 학습에 최적화된 플랫폼 팀즈를 활용하여 온라인 학습에 준비하였고, 박창훈 교사는 “팀즈의 ‘폼즈(Forms)를 활용한 출석체크’ 기능은 학생 계정과 시간 로그가 정확하기 때문에 증빙 자료로의 가치가 있어 원격 수업의 가장 고민거리였던 출석 확인 부분을 해결하고, 엑셀과 셰어포인트를 활용하여 학년 출석부 엑셀파일을 공유하여 교사들과 공동작업으로 해결했다”며 “향후 팀즈의 다양한 기능들을 활용해 다채로운 수업을 시도해 볼 예정이다”라고 말했다.

한국마이크로소프트 공공사업본부 김현정 전무는 “교육 혁신은 컨텐츠, 기술, 리더십 그리고 공간이 함께 변화되는 동시에 학교, 학생, 학부모 모두 같이 성장을 하는 것이다”라며 “’뉴 노멀’ 시대에 팀즈가 새로운 원격 교육 솔루션으로써 이를 적극 지원할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