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10 05:10 (월)
베스핀글로벌, ‘얼럿나우 앱’ 출시
상태바
베스핀글로벌, ‘얼럿나우 앱’ 출시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06.04 19: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력한 Wake Call기능, 신속한 장애대응, 여러 계정 동시 로그인 지원

베스핀글로벌(대표 이한주)이 인시던트(incident) 통합 관리 플랫폼인 ‘얼럿나우’의 모바일 앱인 ‘얼럿나우 앱’을 출시했다고 4일 밝혔다.

베스핀글로벌의 ‘얼럿나우’는 멀티 클라우드 환경의 알림에 효과적으로 대응할 수 있는 인시던트 통합 관리 플랫폼으로 SaaS(Software as a Service) 기반의 인시던트 관리 플랫폼이다.

얼럿나우는 인시던트 발생, 전파(Escalation), 처리의 전 과정을 자동화해서 적은 인력으로도 대량의 인시던트를 처리할 수 있도록 하고, 장애 발생시 신속하게 정확한 담당자에게 알림을 전달해서 장애 초기 대응시간(MTTA)을 최소화하고 장애 복구 시간 (MTTR)을 단축시킨다.

멀티 클라우드 환경과 다양한 써드파티 도구를 통합, 통계 데이터를 제공하고 실시간으로 한눈에 인시던트 발생, 처리 현황을 파악할 수 있도록 지원 하며, 머신러닝을 이용해서 인시던트 패턴 분석과 예측을 자동화하고 있다.

이러한 기능들을 바탕으로 얼럿나우는 IT운영팀의 운영 비용을 최대 90%까지 절감해주며, 장애 인지부터 해결까지의 시간을 50% 단축하고, 3중 필터링 기능을 통해 중복 알림을 최대 80%까지 감소시켜 주고 있다.

모바일 앱에서 인시던트를 확인하고 대응할 수 있는 ‘얼럿나우 앱’은 웨이크 콜 기능을 통해 강력한 알람과 소리를 전달해서 담당자가 언제 어디서나 장애를 확인하고 빠르게 대응할 수 있도록 한다.

신속한 장애 대응을 위해 담당자 지정 및 상태 변경을 앱에서 즉각적으로 처리하고, 멀티 계정 로그인을 통해 하나의 앱에서 여러 서비스의 상태를 한번에 관리할 수도 있다.

베스핀글로벌의 김성수 CTO는 “얼럿나우는 하루 수백, 수천 건에 달하는 인시던트 발생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장애발생 대응 시간을 최소화하면서 여러가지 편리한 기능으로 많은 기업들과 담당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앞으로도 기업들의 효율적인 클라우드 사용을 위해서 다양한 기능을 발 빠르게 선보일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