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30 02:15 (월)
마크애니, 제주도에 인공지능 기반 지능형 선별관제 시스템 구축 완료
상태바
마크애니, 제주도에 인공지능 기반 지능형 선별관제 시스템 구축 완료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0.10.23 16: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주간 객체인식률 99% 달성으로 지능형 선별관제 오탐, 미탐 문제 해결
마크애니-타사 지능형선별관제솔루션 객체, 행위 인식 비교
마크애니-타사 지능형선별관제솔루션 객체, 행위 인식 비교

마크애니(대표 최종욱)는 제주특별자치도내 인공지능 기반의 지능형 선별관제 시스템 구축을 완료했다고 23일 밝혔다.

또한 지난 10월 초 제주도청 통합관제센터를 방문한 원희룡 도지사 및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시범운영도 성공적으로 마무리했으며, 본 운영은 11월 1일부터다.

제주도는 도내 CCTV 5,000대를 대상으로 지능형 선별관제를 구축했다. 기존 100여 대 수준에 머물던 기존 사업에 비해 월등히 커진 수치다. 각종 범죄나 자연재해로부터 신속한 대응이 가능한 ‘안전도시’를 만들려는 도의 의지가 반영됐다.

이번 지능형 선별관제 고도화 사업자 선정에서 제주도는 ‘객체인식기술 정확도’를 중점 요소로 뒀다. 객체인식기술은 사람, 차량 등 객체의 움직임을 정확하게 확인해야하는 딥러닝 기반 지능형 선별관제의 핵심기술로 꼽힌다.

마크애니의 지능형 선별관제 시스템 ‘마크애니 스마트아이(MarkAny Smart EYE)’는 사전 성능평가 중 객체인식 정확도면에서 월등한 결과로 이 사업을 수주했다. 도 관계자에 따르면 시범운영기간동안 낮 시간 인식정확도가 99%에 달했으며, 야간에도 이에 준하는 인식률을 보였다. 야간인식 정확도는 딥러닝 학습으로 정확도를 높여갈 계획이다.

더불어 주목할 점은 타지자체에서는 시범적으로 운영하는 수준의 지능형 선별관제를 제주도는 메인 관제 운영 환경으로 전면 개편했다는 점이다. 현재 대부분 지자체는 VMS기반의 순차관제를 중심으로 운영한다. 이 방식이 집중도가 떨어짐에도 오탐, 미탐이 많은 선별관제를 전적으로 믿기 어렵다는 이유다.

제주도는 이번 사업에 객체인식률 고도화에 집중해 VMS를 아예 선별관제에 통합해 관제 집중도와 효율성을 높인다.

제주도는 선별관제 운영에 집중관제를 병행, 향후 행위분석 관제까지 진화를 모색한다. 절도 사건 발생 시 절도범이 도주할 가능성이 있는 인근 CCTV 반경을 지도상에서 무작위 선정하면 집중관제 모드로 전환돼 절도범 및 차량의 이동 방향을 실시간으로 관제할 수 있다.

해안감시를 위한 열상감시장비(TOD)를 이용한 객체식별 및 행위분석도 연내 구축한다. 특수목적용으로 설치된 카메라에 대해 선별된 영상은 별도로 집중관제할 수 있는 기능까지 갖춘다.

제주도는 코로나 의심환자의 인상착의 고속검색과 실시간 동선추적까지 가능하도록 선별관제 시스템을 추가 고도화한다. 더불어 체계적인 관제 시스템 운영을 위해 CCTV영상반출, CCTV패스워드관리, 영상 오남용 내부통제 등 관제 관련 솔루션을 선별관제시스템으로 통합하여 제어, 모니터링할 예정이다.

마크애니 최종욱 대표는 “제주도 CCTV 관제효율 고도화 사업의 성공적인 완수를 위해 마크애니의 인공지능 기술 역량을 총동원했다”라며 “내년에는 쓰레기 불법투기 감지 등 환경보호와 교통혼잡해소를 위한 불법주정차 감시, 안전한 관광을 위한 지능형 선별관제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제주도 미래산업 발전을 위한 다양한 산-학-연 협력도 강화하겠다”라고 말했다.


[하반기 최대 공공•금융•기업 정보보안&개인정보보호 컨퍼런스 PASCON 2020 개최]

-날짜: 2020년 11월 10일 화요일

-장소: 서울 양재동 더케이호텔서울 2층 가야금홀

-대상: 공공, 금융, 기업 정보보안 및 개인정보보호 실무자

(이외 보안실무와 관련 없는 등록자는 참석이 제한될 수 있습니다.)

-교육이수: 공무원, 기업 보안의무교육 7시간 인정. CPPG, CISSP 등 교육인정

-전시회: 국내외 최신 보안솔루션 트랜드를 한 눈에

-사전등록: 클릭

-참가기업 모집중: mkgil@dailysecu.com으로 문의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