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1-19 10:15 (수)
쿠콘, 국내 SW 전시회 ‘소프트웨이브 2021’ 참가
상태바
쿠콘, 국내 SW 전시회 ‘소프트웨이브 2021’ 참가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11.30 20: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마이데이터 대응 위한 마이데이터 플랫폼, 데이터 API, 기업 사례 등 선보여

쿠콘(대표 김종현)이 국내 최대 규모 소프트웨어(SW) 전시회 ‘소프트웨이브 2021’에 참가한다고 밝혔다.

소프트웨이브 2021은 국내를 대표하는 IT·SW 기업들이 참가해 인공지능(AI), 빅데이터, 클라우드, 블록체인 등 주요 기술 및 서비스를 공개한다. 국내·외 SW 산업을 이끌 신기술과 비전을 제시하며, 새로운 소프트웨어 트렌드를 한눈에 조망한다.

이번 전시에서 쿠콘은 2021년 12월 본격 시행되는 마이데이터 시대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전략으로 마이데이터 플랫폼과 쿠콘이 제공하는 데이터 API, 기업 활용 사례 등을 선보인다.

쿠콘은 마이데이터 사업자나 개인 신용 정보 보유 기관 가운데 자체 마이데이터 시스템 구축에 어려움을 겪는 기업 및 기관에 마이데이터 플랫폼을 구축하는 사업을 진행해오고 있다. 이를 도입한 기업·기관은 마이데이터 시스템 구축에 대한 부담을 최소화할 수 있다.

또한 쿠콘은 마이데이터(본인신용정보관리업) 허가를 획득하지 않은 기업 및 기관을 대상으로 마이데이터 제휴 사업도 활발하게 펼치고 있다. 기업은 쿠콘과 제휴로 마이데이터 서비스는 물론 비금융 데이터, 빅데이터를 결합한 맞춤형 부가 서비스까지 제공할 수 있다.

쿠콘 김종현 대표는 “국내 최대 규모의 SW 전시회인 소프트웨이브 2021에 쿠콘이 참가하게 돼 기쁘다. 비즈니스 데이터가 필요한 핀테크 기업, 마이데이터 사업을 준비하는 기업들이 쿠콘과 함께 마이데이터 비즈니스의 해법을 발견하는 자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덧붙여 “쿠콘은 가속하는 마이데이터 시대에 중추적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높은 품질의 서비스를 제공하겠다”라고 말했다.

한편 쿠콘은 금융, 공공, 의료, 물류, 통신 등 국내 500여 개 기관과 해외 40여개 국, 2000여 개 기관의 데이터를 수집·연결해 API 형태로 제공한다. 2021년 4월 코스닥에 상장한 쿠콘은 올 1월 금융위원회에서 마이데이터 사업자로 선정돼 마이데이터 전문 플랫폼을 제공하고 있다. 최근 마이데이터 서비스 기능 적합성 심사를 통과해 마이데이터 서비스 안정성을 입증한 바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