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3 15:10 (금)
LG트윈스 레전드 ‘야생마’ 이상훈,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에 일일 코치 맡아
상태바
LG트윈스 레전드 ‘야생마’ 이상훈,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에 일일 코치 맡아
  • 우진영 기자
  • 승인 2019.05.31 14:5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 [사진 :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포스터]
▲ [사진 :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포스터]

LG유플러스(부회장 하현회)는 오는 6월 9일로 예정된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본선 행사에 LG트윈스의 레전드 ‘야생마’ 이상훈 선수의 ‘프로야구 레전드 원포인트 레슨’이 진행된다. LG유플러스는 지난 29일부터 코칭을 받을 야구 동호인을 모집한다.

6월 8일과 9일 양일 간 고척 스카이돔에서 열리는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본선 무대에 지난 4월 개막전부터 두 달간 치열한 경기를벌여온 64개 팀 중 본선에 진출한 8개 팀이 최종 승자를 가린다. 준결승전 및 결승전은 누구나 무료로 관람할 수 있다.

LG유플러스는 ‘제2회 2019 U+5G사회인 야구대회’ 본선 프로그램으로 6월 9일(일) 고척돔 불펜에서 ‘원포인트 레슨’을 진행한다. 전 LG트윈스 투수이자 전 LG트윈스 피칭아카데미 원장인 이상훈 선수를 비롯해 프로 출신 코치들이 직접 야구 동호인들을 지도한다.

원포인트 레슨은 피칭존과 타격존, 수비존으로 구성되며 15~20명이 한 조를 이뤄 한 시간 동안 레슨을 받을 예정이다.

특히 이번 원포인트 레슨은 5G를 접목한 U+프로야구의 주요 서비스와 동일한 기능을 체험할 수 있는 첨단 레슨 방식으로 진행된다. U+프로야구 중계 기능에 활용된 4D 리플레이 타임슬라이스 기술을 원포인트 레슨 피칭존과 타격존에 활용할 계획이다.

U+프로야구는 4D 리플레이 카메라 60대로 잠실야구장 타석과 홈플레이트를 촬영해 다양한 각도와 시간으로 중계 화면의 홈밀착 영상을 돌려볼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원포인트 레슨 타격존에도 4D 리플레이 카메라를 설치해 여러 각도에서 레슨 참가자의 투구폼과 타격폼을 돌려볼 수 있다. U+프로야구 중계 기능에 활용된 타임슬라이스 기술을 참가자들이 직접 체험할 수 있고, 투구폼과 타격폼을 보다 자세하게 교정받을 수 있다.

야구 동호인이라면 누구나 무료로 참가 신청할 수 있다. 게임원 홈페이지에서 원포인트 레슨 참가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후 제출하면 된다. 신청 기간은 6월 5일(수)까지이다.

마케팅전략2팀 감동빈 팀장은 “올해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는 총 64개 팀 추첨에 1,010팀이 참가 신청하는 등 국내 최대 규모, 국내 최고 인기의 사회인 야구대회로 자리잡았다”며 “앞으로 LG U+ 사회인 야구대회 개최를 통해 사회인 야구의 저변을 넓히는데 기여하고, U+프로야구를 알리는데 힘쓰겠다”고 밝혔다.

LG유플러스는 ‘제2회 2019 U+5G 사회인 야구대회’ 본선을 ‘비교불가 야구인의 축제’로 만들기 위해 본선 경기 외에도 ‘프로야구 레전드의 원포인트 레슨’을 비롯해 ‘이상훈, 마해영 레전드 감독의 U+5G 레전드 매치’, ‘치어리더 이나경이 함께하는 U+5G 체험존’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