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10-22 22:25 (금)
아크서브, 통합 데이터보호 솔루션 ‘아크서브 UDP 8.0’ 발표
상태바
아크서브, 통합 데이터보호 솔루션 ‘아크서브 UDP 8.0’ 발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1.03.05 16: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랜섬웨어, 기업 전체 인프라 보호, 누타닉스-오라클 지원

아크서브가 지난 3일, 랜섬웨어와 같은 사이버 범죄를 포함해 기업 전체 인프라를 보호할 수 있는 아크서브 유니파이드 데이터 프로텍션(Arcserve UDP) 8.0을 발표했다고 밝혔다.

이번 UDP 8.0 발표로 아크서브는 하드웨어, 클라우드, SaaS 및 기타 다양한 환경에서 랜섬웨어 방지 기능을 제공할 수 있는 데이터 보호 솔루션 업체가 됐다.

아크서브 UDP 8.0의 특징은 보안솔루션 업체인 소포스 사이버 보안 제품과 통합됐으며 누티닉스 파일과 오브젝트를 포함한 HCI와 오라클 RMAN, RAC를 지원한다는 점이다.

아크서브 UDP 8.0은 소포스 사이버 보안 제품과 통합돼 랜섬웨어에 대응하고 데이터 백업 인프라를 보호한다. 소포스는 딥 러닝 신경망, 랜섬웨어 방지 기술 등을 사용해 알려진 멀웨어는 물론 알려지지 않은 멀웨어를 모두 감지해 백업 데이터를 보호한다. 또한 아크서브 UDP 8.0은 AWS 개체 잠금으로 보호되는 Amazon AWS S3 불변 스토리지를 통해 백업데이터를 수정하지 못하도록 보호한다.

특히 아크서브 UDP 8.0은 누타닉스 하이퍼컨버지드인프라(HCI)의 재해 복구 및 백업을 위한 누타닉스(Nutanix) AHV를 지원한다. 누타닉스 파일 워크로드 백업 및 누타닉스 개체를 백업 대상으로 사용할 수 있다. 중요한 HCI 워크로드를 보호할 수 있으며 간소화된 웹 기반 사용자 인터페이스로 재해 복구 및 백업 관리에 소요되는 시간을 줄일 수 있다.

누타닉스의 제품 관리 수석 디렉터인 Mark Nijmeijer는 "아크서브 UDP 8.0의 누타닉스 지원으로 기업들은 HCI 워크로드와 데이터를 지속적으로 보호할 수 있게 됐다. 우리는 아크서브와 협력해 미션 크리티컬한 환경의 백업 및 복구가 쉽게 이루어질 수 있도록 해 나갈 것이다”라고 말했다.

아크서브 UDP 8.0은 오라클 복구 관리자(RMAN)를 통한 네이티브 데이터 보호 통합을 통해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백업도 보호한다. 이러한 네이티브 통합을 통해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관리자는 데이터베이스 및 RAC 클러스터를 포함한 전체 오라클을 백업하고 테이블 단위까지 복구할 수 있다. 오라클 데이터베이스 관리자는 RMAN BACKUP 유효성 검사 명령과 통합된 아크서브의 복구 기능으로 복구를 테스트할 수도 있다.

아크서브코리아의 유준철 대표는 “미국의 랜섬웨어 현황 보고서 및 통계 2020에 따르면 전 세계의 사이버 범죄자들은 이중 강탈과 같은 몸값 지불을 요청하는 새로운 기술을 끊임없이 내놓고 있다. 사이버 범죄자들은 데이터 인질을 잡고 있을 뿐만 아니라 이를 공표하겠다고 위협하고 있으며 백업 데이터까지 겨냥하고 있다. 아크서브는 소포스를 비롯해 여러 파트너와 적극적으로 협력해 어디에 저장하든 백업 데이터를 보호할 수 있도록 함으로써 이러한 비즈니스위협에 대처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2021 대한민국 사이버위협•침해사고대응 인텔리전스 컨퍼런스 개최

K-CTI 2021, 국내 최고 권위의 정보보안 인텔리전스 정보 공유의 장

-날짜: 2021년 3월 9일(화) / 온라인 개최

-참석대상: 공공•기업 보안실무자 및 보안 분야 관계자

-교육이수: 보안교육 7시간 이수 가능(CISO/CPO/CISSP 등도 가능)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