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04:40 (일)
펫테크 알파도, 지역 홈 헬스케어 시장 본격 진출
상태바
펫테크 알파도, 지역 홈 헬스케어 시장 본격 진출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2.04.25 22: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알파도펫’ 지역 홈 헬스케어 서비스(이미지 제공-알파도)
‘알파도펫’ 지역 홈 헬스케어 서비스(이미지 제공-알파도)

펫테크 기업 알파도(대표 지영호)rk 전국 단위 116개 지역 홈 헬스케어 센터의 MCM(Micro Care Master)을 모집하고 반려동물 지역 홈 헬스케어 서비스 시장에 본격 진출한다고 25일 밝혔다.

알파도펫 B2B 신유통사업은 알파도 건강관리 플랫폼 서비스를 이용하여 알파도 고객과지역 펫 협력 업체의 서비스를 근접에서 맞춤 지원 관리하는 지역 홈 헬스케어 서비스다.

알파도 지영호 대표는 “지역 홈 헬스케어센터 MCM은 새로운 무점포 창업 아이템이다. 반려동물과 건강하고 행복하게 함께 오랫동안 생활하기 위해 생체 데이터와 메디컬 데이터를 융합했다. 반려동물의 건강관리와 질병예방을 체계적으로 지원하고 관리하기 위한 지역 AI 홈 헬스케어 센터를 운영하고 관리하는 사업자를 지칭한다”라고 말했다.

고객과 지역 동물병원을 연계하고 각 펫용품 및 펫서비스를 입점시켜 운영하는 B2B 비즈니스 모델이다. 알파도는 올해 B2C 비즈니스모델과 B2B 비즈니스모델을 융합하여 홈 헬스케어 서비스 확장과 B2B와 B2C를 총망라하는 펫테크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계획이다.

특히 알파도펫은 116개 지역 MCM을 집중 육성하여 지역 홈 헬스케어 센터에서 반려동물의 펫푸드(사료, 간식), 생활습관, 산책, 건강기록 등 생애주기별 각 과정을 마이크로 케어 서비스로 진행한다. 각 지역별 홈 헬스케어 센터장(MCM)과 입점 협력 업체들은 알파도MCM(ALPHADO MCM) 앱을 이용하면, 지역별 고객현황, 매출현황,협력 입점 업체 현황 등을 직접 확인할 수 있다.

대표적으로는 고객과 지역별 동물병원과 연계해주는 서비스가 있다. 알파도 신유통사업은 반려동물 보호자와 동물병원 수의사와 중개해주며, 고객 건강상태에 맞는 제품을 추천해 주고 연결해주는 고객맞춤형 e-커머스 플랫폼을 구축하고 있다.

알파도 측은 지역 홈 헬스케어 센터 대리점 모집을 통해 전국에 건강 검진센터를 설치하고 질병분석 및 기초 건강 데이터 관리를 위해 건강검진센터를 지속적으로 확대해갈 계획이다. 또한 알파도는 지역 홈 헬스케어 센터와의 상생을 위해 온오프라인에서 전방위 지역별 퀵 배송 서비스를 실시한다.

알파도 지영호 대표는 “알파도 지역 홈 헬스케어 센터 MCM에게는 지역별 오프라인 무점포, 지역별 딜리버리 키친 팩토리, 지역별 온라인 B2C, 오프라인 케어 서비스, 신규 상품 추천 입점 판매 등 5가지의 사업권을 보장한다. 안정적인 운영을 보장하기 위해 투자손실 보상 시스템 제도도 운영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알파도 신유통사업은 무점포 창업 시스템으로 운영된다. 지역 오프라인 협업매장 약 10,000여 곳에 2025년까지 무인 주문 키오스크를 설치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