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24 19:00 (월)
알체라,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안면인식 위조 판별 성능 인증받아
상태바
알체라,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 안면인식 위조 판별 성능 인증받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4.08 18:2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얼굴 화면 영상물로 부정 인증 시도를 하고 있다.(사진 제공-알체라)
얼굴 화면 영상물로 부정 인증 시도를 하고 있다.(자료 제공-알체라)

영상인식 인공지능(AI) 전문기업 알체라(대표 황영규)가 자사의 AI안면인식 핵심 기술인 FACE TRUST(페이스 트러스트)를 통해 한국정보통신기술협회(TTA)로부터 V&V(Verification & Validation) 평가에서 인공지능 성능을 인증받았다고 8일 밝혔다.

TTA는 ICT 표준 제어와 보급, 시험 인증을 지원하는 국가공인 시험인증 기관이다. 알체라의 핵심 기술인 FACE TRUST는 AI를 통해 사용자의 얼굴 특징점을 추출하고, 대조하여 신분 위조 여부를 판별한다. 주로 모바일과 PC를 활용한 비대면 본인인증 과정에서 활용되며, 실제 주요 은행과 증권사, 보험사 등이 알체라의 기술을 사용하고 있다.

특히, 금융권에서 고객이 신분증으로 본인인증을 시도하는 경우, 타인을 동일인으로 판단하는 비율인 ‘타인 수락율’과 동일인을 타인으로 판단하는 ‘본인 거부율’은 안면인식 성능 평가에서 가장 많이 활용되고 있다.

알체라는 이번 안면인식 평가에서 신분증 이미지를 기반으로 0.00001%의 타인 수락율(FMR or FAR) 상에서 본인 거부율(FRR) 4.09%, 등록실패율(FTE) 0%를 기록했다. 이는 보안과 사용성 측면에서 상충 관계인 타인 수락율(FMR or FAR)과 본인 거부율(FRR)을 동시에 낮췄다는 점에서 높은 성능임을 입증했다.

또한 비대면 본인인증 환경에서는 위조 얼굴을 통한 부정 인증 시도가 주요 위협으로 손꼽히고 있다. 때문에 촬영된 얼굴 이미지 및 영상과 실제 얼굴을 구별하는 위조 판별 성능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이번 위조 판별 평가에서 알체라는 난이도 높은 얼굴 영상을 대응함으로써 0.03%의 위조 수락률(SAR or APCER) 상에서 실물 거부율(LRR or BPCER) 3.33%, 획득 실패율(FTA) 0%를 기록했다. 이는 알체라가 AI업계에서 가장 높은 위조 판별 성공률을 보임으로써 누구보다 안전적인 기술력을 확보하고 있다는 의미이기도 하다.

지난해부터 금융당국의 ‘금융분야 보이스피싱 대응방안’에 따라 비대면 계좌개설 시 얼굴인식 시스템 도입이 권고되며 특히 얼굴 위조 판별 기술의 중요성이 강조되고 있다.

알체라는 국제표준화기구 iBeta의 ‘얼굴 위·변조 탐지 성능 테스트’를 무자각 방식으로 통과했으며, 최근 국내 최고의 영상인식 AI 학술 대회 IPIU 2024에서 컴퓨터 비전과 자연어 처리 AI를 결합한 ‘멀티 모달 학습을 사용한 메타 프롬프트 엔지니어링 기반의 얼굴 위조 판별’ 논문상을 수상하며 기술 발전에 선도를 이끌고 있다.

알체라 황영규 대표는 “얼굴인식과 위조 판별 기술은 신원확인이 필요한 모든 영역에서 핵심 기술이 될 것이다”며 “알체라의 기술은 정확도와 사용자 편리성을 보장하며, 이를 강점으로 공격적인 사업 확장에 돌입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