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09:05 (토)
사이버다임, 크레센도로부터 1,000억 원 이상 투자 유치
상태바
사이버다임, 크레센도로부터 1,000억 원 이상 투자 유치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5.08 22:3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볼트온 방식 인수합병 진행하며 경쟁력 강화에 추가 투자 계획

사이버다임(대표 김경채)이 국내 사모투자펀드(PEF) 운용사 크레센도에쿼티파트너스(대표 이기두, 이하 크레센도)로부터 1,000억 원 이상의 투자를 유치했다고 밝혔다.

크레센도가 투자한 펀드는 2021년 12월 1조1000억원 규모로 조성한 3호 블라인드 펀드이다. 크레센도는 오랜 업력을 바탕으로 문서중앙화 시장에서 최고의 입지를 다져온 사이버다임 김경채 대표 및 기존 경영진과의 파트너십을 긴밀하게 유지하면서, 사이버다임이 국내 및 글로벌 기업용 애플리케이션 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사이버다임은 크레센도로부터 받은 투자금을 기술 개발, 솔루션 고도화, 전문인력 양성, 세계 시장 개척 등에 사용할 예정이다.

1998년 설립된 사이버다임은 국내 문서중앙화 소프트웨어 시장 점유율 1위 기업으로, 압도적인 고객 사례 및 레퍼런스를 보유하고 있다. 독자적인 기술력을 바탕으로 신한금융지주, KB금융지주, 삼성전자, 현대카드와 에코프로를 포함한 국내외 1,200개 이상의 기업 및 기관에 문서보안, 인적자원, 협업 및 산출물 관리 등 기업의 업무 효율성을 높여주는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고 있다. 특히 업계 최고 수준의 서버 핸들링 기술을 통해 대규모 사용자 환경에서도 철저한 문서 관리 및 높은 데이터 보안성을 구현하고 있다.

크레센도는 문서중앙화 시장이 본격 확대될 것으로 보고 사이버다임에 투자를 결정했다. 기업의 디지털 전환 가속화, 재택 및 하이브리드 업무환경 확산, 정보 유출 위험성 증대, 데이터 유실 방지 등의 이유로 전 세계 문서중앙화 시장은 확대되고 있다.

시장조사기관 리서치앤마켓(ResearchandMarkets)에 따르면 세계 ECM(엔터프라이즈 콘텐츠 관리) 소프트웨어 시장 규모는 2022년 592억 달러(약 80조원)에서 연평균 14.2% 성장해 2028년 1,312억 달러(약 178조원)에 이를 전망이다. 또한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따르면 랜섬웨어 감염 사례도 2018년부터 2022년까지 연평균 96% 증가하고 있어 다양한 산업군에서 문서중앙화 솔루션에 대한 니즈가 늘어나고 있다. 특히 랜섬웨어 감염 사례의 약 88%를 차지하는 중소기업을 위한 클라우드 및 SaaS 제품이 빠르게 성장하는 추세다.

크레센도는 사이버다임이 경쟁력을 강화할 수 있도록 오랜 업력을 바탕으로 문서중앙화 시장에서 최고의 입지를 다져온 기존 경영진 체제를 유지하는 한편 국내외 유수의 사이버보안, 전자문서 및 생성형 AI 기업들을 볼트온(Bolt-on) 방식으로 적극 인수할 방침이다. 또, 사이버다임이 미국, 일본, 중국, 동남아, 중앙아시아, 중동, 남미 등 세계 시장에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할 계획이다.

크레센도에쿼티파트너스 박성민 부대표는 "1,000여 곳 산업별 선도 기업과 견고한 파트너십을 구축하고 있는 사이버다임은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시장에서도 독보적인 기업용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으로 성장 중"이라며 "사이버다임이 문서 보안, 인적자원, 협업 및 산출물 관리 등의 분야에서 기술 경쟁력과 우수한 품질을 바탕으로 국내외 기업의 니즈를 모두 충족할 것으로 기대해 투자를 결정했다"고 말했다.

사이버다임 김경채 대표는 "이번 투자를 발판삼아 적극적인 영업과 마케팅으로 국내 시장 지배력을 더욱 확대할 예정이며 해외 진출도 계획하고 있다"며 "국내 비정형 콘텐트 통합 관리 솔루션 선도 기업이라는 현재의 위치에서 안주하지 않고 끊임없는 도전과 연구를 통해 세계적인 기업용 소프트웨어 전문기업으로 성장하겠다"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