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09:30 (토)
아우토크립트, 국제교통포럼 '2024 ITF 서밋' 참여
상태바
아우토크립트, 국제교통포럼 '2024 ITF 서밋' 참여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5.28 15:32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볼커 비싱(Volker Wissing) 독일 교통부 장관, 아우토크립트 김의석 글로벌사업부문장, 마리우스 스쿠오디스(Marius Skuodis) 리투아니아 교통통신부 장관, 김영태 ITF 사무총장이 ITF 행사장 아우토크립트 부스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왼쪽부터) 볼커 비싱(Volker Wissing) 독일 교통부 장관, 아우토크립트 김의석 글로벌사업부문장, 마리우스 스쿠오디스(Marius Skuodis) 리투아니아 교통통신부 장관, 김영태 ITF 사무총장이 ITF 행사장 아우토크립트 부스에서 인사를 하고 있다.

아우토크립트(AUTOCRYPT)가 5월 22일에서 24일까지 독일 라이프치히에서 개최된 국제교통포럼 교통장관회의 'ITF 서밋'에 참여해 자사 제품을 전시 및 시연하고 CPB 멤버로서 패널 토론에 참석했다고 밝혔다.

국제교통포럼 'ITF(International Transport Forum)'는 경제·사회·환경적 관점의 교통정책 국제 협력과 자율주행·친환경·이동권 등 여러 미래교통 주제를 선도하기 위해 설립된,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산하 국제기구다.

매년 독일에서 개최되는 'ITF 서밋' 행사에는 세계 각국의 국토교통부 장관과 자동차 업계 전문가들이 한데 모여 최신 기술 및 산업 동향 정보를 공유하고 주제별로 토론한다

아우토크립트는 세계 유수의 모빌리티 기업 30여 개가 참여하는 ITF 기업협력회(CPB)의 회원사로, 올해는 독일, 영국 등 유럽 국가와 협력하여 상용화한 차량 사이버보안 통합 테스팅 플랫폼 'CSTP(CyberSecurity Testing Platform)' 솔루션을 시연하며 올 7월 유럽 전 차종에 보안 적용이 의무화됨에 따라 강조되고 있는 보안 대응 방안을 각국 교통장관들에게 보여주었다.

또한, 지난해에 이어 ITF 패널 대표 토론에 참여하여 디지털 인프라 보안과 교통 회복탄력성 주제로 발표했으며, 국내 참여 기업인 현대자동차, 카카오모빌리티와 함께 국토교통부가 주최한 한국 기업 간담회에도 참석하여 국내 교통혁신 글로벌 공조 강화 방안을 논의했다.

아우토크립트 김덕수 대표는 "UNECE의 WP.29 결정에 따라 오는 2024년 7월부터 모든 차량에 보안 적용이 의무화됨에 따라 전 세계 자동차 업계의 관심이 사이버보안에 집중되고 있다"라며 "세계적 대표적인 국토장관급 회의체 ITF의 기업협력 회원사로서 토론을 통해 자동차 보안의 중요성을 충분히 강조하였으며 향후 바람직한 교통정책 결정에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