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6-13 08:00 (목)
토마토시스템, 미국법인 사이버엠디케어 최대주주로 등극
상태바
토마토시스템, 미국법인 사이버엠디케어 최대주주로 등극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5.28 20:2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토마토시스템이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인 미국법인 사이버엠디케어(CyberMDCare)의 지분을 추가 인수하며 최대주주로 등극했다고 28일 밝혔다.

회사는 51%의 지분을 취득하며 미국법인 사이버엠디케어를 토마토시스템의 종속회사로 편입시켜 올해 하반기부터 사이버엠디케어의 실적이 토마토시스템 연결 실적으로 반영된다.

미국내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 확대와 사이버엠디케어의 주도적인 사업 추진을 위해서라는 게 업체 측의 설명이다.

사이버엠디케어는 현재 미국 65세 이상의 메디케어와 저소득층 대상의 메디케이드 보험가입자를 대상으로 화상진료와 원격진료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특히 원격진료 서비스 RPM(Remote Patient Monitoring)는 혈압, 혈당, 체중, 산소 포화도와 같은 RPM 기기를 환자에게 제공하여 생체 데이터를 측정한 후, 스마트폰 앱을 통해 실시간으로 의사에게 전달된다. 의사는 수집된 환자의 생체 데이터를 근거하여 빠르고 정확한 진단과 처방을 내릴 수 있다.

현재 미국 보험사들은 보험 가입자 유치 및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RPM과 같은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고자 하는 보험사의 니즈가 많아지고 있으며, 미국의 정부정책과 제도의 변화로 RPM시장도 폭풍 성장중이라고 토마토시스템은 설명했다.

토마토시스템 관계자는 “사이버엠디케어를 책임 경영하겠다는 차원에서 지분율을 높였다”며 “신속하고 효율적인 의사결정 체계를 확립해 사어버엠디케어의 경쟁력 강화하며, 궁극적으로는 토마토시스템과 사이버엠디케어 양사 모두의 기업가치를 높이는 것에 최우선을 두겠다”고 말했다.

한편 사이버엠디케어는 진료 시간 외, 응급환자 전용 Smart Urgent Care Center(응급의료센터)를 운영할 예정으로 7월 중 서비스가 개시된다. Smart Urgent Care Center는 높은 비용의 불필요한 의료 지출을 감소시키고 환자의 건강을 선제적으로 빠르게 체크하여 처방을 할 수 있어 응급환자의 진료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