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7-20 08:30 (토)
HP, 차세대 AI PC ‘HP 옴니북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 출시
상태바
HP, 차세대 AI PC ‘HP 옴니북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4.06.25 17:57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HP 옴니북 X(왼쪽)와 HP 엘리트북 울트라(오른쪽)
HP 옴니북 X(왼쪽)와 HP 엘리트북 울트라(오른쪽)

HP가 차세대 AI PC인 HP 옴니북 X(HP Omnibook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HP Elitebook Ultra)를 25일 국내 출시한다고 밝혔다.

HP 옴니북 X와 비즈니스용 HP 엘리트북 울트라는 최신 암(ARM) 아키텍처 기반의 AI PC로 45 TOPS(초당 최대 45조 회 연산) 처리 속도를 제공하는 퀄컴 스냅드래곤 X 엘리트(Snapdragon X Elite)와 전용 신경망처리장치(NPU)를 탑재해 온디바이스에서 언어 모델과 생성형 AI를 실행한다.

또한 마이크로소프트의 코파일럿+를 지원해 소비자에게 보다 강력하고 개인화된 PC 경험을 제공한다. 더 나아가 HP 옴니북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에 탑재된 AI 지원 소프트웨어는 사진, 오디오, 비디오의 생성과 편집 속도도 획기적으로 높였다.

HP 코리아 김대환 대표는 “AI 시대에서 ‘뛰어난 기기’는 더 이상 속도와 사양만으로 정의할 수 없다. 이제는 사용자가 기기를 이용해 얼마나 획기적인 경험을 만들어낼 수 있는지 또 가능하게 하는지에 초점을 맞춰야 할 때다”라며 “AI 상용화로 개인용 PC 시장은 새로운 10년을 앞두고 있다. AI는 근본적으로 더 개인화된 그리고 창조적인 경험을 가능케 하고, 우리는 AI PC가 사용자의 개인적, 비즈니스적 삶에서 힘을 더해줄 것이라고 믿는다”고 말했다.

실제 AI 기술이 보편화하면서 소비자들 사이에서는 AI가 생산성과 창의성을 증대할 것이라는 기대가 커지고 있다. 2024년 HP 업무 관계 지수(HP Work Relationship Index) 자료에 따르면 비즈니스 리더의 72%는 AI 기술 도입으로 직원들이 더욱 생산성 있는 일에 집중할 수 있게 될 것이라고 응답했다.

HP의 차세대 AI PC는 AI 기능을 자체적으로 실행해 최대 성능, 효율, 프라이버시를 보장하고 혁신적인 배터리 수명을 자랑한다. HP옴니북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는 세련된 디자인에 AI로 강화된 성능, 이동성 등 세 박자를 완벽하게 갖추며 기술 분야 프리랜서와 업무 중 이동이 많은 사용자에게 최상의 PC 경험을 제공한다.

프리랜서 고용 플랫폼 업워크(Upwork)가 지난해 1월 서비스를 이용한 미 프리랜서 데이터베이스를 조사해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프리랜서의 60%는 이미 작업에서 AI 도구를 사용하고 있으며, 개발자의 70%는 기존에 있던 애플리케이션에 AI기능을 추가했다. AI 기능의 활용이 더욱 많아지고 있는 시점, HP는 HP 옴니북 X와 HP 엘리트북 울트라에서 최신 AI 기능과 소프트웨어 경험을 활용할 수 있도록 설계했다.

HP가 이번에 국내 출시한 차세대 AI PC 제품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HP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