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23:50 (목)
써트온,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전자문서보관’ 사업 위한 개발 착수
상태바
써트온, 블록체인 기반 ‘글로벌전자문서보관’ 사업 위한 개발 착수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8.03.27 18:16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0327-9.jpg
블록체인기반 전자문서인증플랫폼 애스톤(Aston)프로젝트를 이끌고 있는 써트온은 글로벌 분산형 전자문서보관소인 ‘GCDA’(Global Certified e-Document Authority) 사업을 위한 개발에 착수했다고 밝혔다.

‘GCDA(글로벌전자문서보관)’란 모든 산업에서 사용되는 전자문서의 원본 데이터를 블록체인 기반에 탈 중앙화된 공공네트워크에 조각으로 잘개 쪼개어 분리-분산 저장하는 것이다. 이는 사용자(기업 혹은 개인)가 원하는 전자문서를 사용하기 위해 전자문서를 호출할 경우, 원본의 진본성을 위해 원본대조를 통한 그 진위여부를 판단할 수 있도록 하는데 이것을 100% 탈중앙화된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제공한다는 의미다.

써트온은 전자문서의 위변조 진위와 실사용을 통한 이력관리를, 데이터베이스 탈중앙화 프로젝트인 바스아이디를 이끌고 있는 일본 시스템구축-보안 전문기업인 프로(PRO)가 전자문서를 조각으로 잘개 쪼개어 분리-분산 저장하는 부문을 담당한다.

일본기업 프로(PRO)의 오타카 준(OTAKA JUN)은 “전자문서의 진본성과 데이터의 보안성, 사용자의 인증과 사용이력, 사용 내역 추적 등이 명확해야 하는 전자문서인증사업은 인증사업의 최상위 난이도를 가진다”고 말했다.

써트온 김승기 대표는 “전자문서인증사업의 분야가 의료, 학교, 기업, 관공서 등 전 산업을 넘나들며 확장된 만큼 블록체인의 원리와 탈중앙화된 저장-보관 사업은 블록체인과 가장 매칭이 적합한 사업”이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