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9 11:15 (목)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사천시와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 체결
상태바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사천시와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 체결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03.06 17:4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사천시 송도근 시장과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윤완수 이사장이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왼쪽부터) 사천시 송도근 시장과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윤완수 이사장이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 체결을 하고 있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이사장 윤완수)이 사천시(시장 송도근)와 기업 제로페이 도입 업무협약을 체결한다고 6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사천시 소상공인을 보호하고, 기업 제로페이로 지역경기를 활성화하기 위해 마련됐다.

기업 제로페이는 공공기관, 정부, 지방 자치단체, 일반기업 등이 업무추진비나 일반 공금 등을 제로페이로 결제할 수 있는 인프라다. 모바일 앱을 통한 직불 결제 방식으로 실물카드가 필요 없어 기업 실무자들에게 편의성을 제공하고, 자금관리나 회계관리의 투명성도 높인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과 경상남도는 지난해 11월 기업 제로페이 시범운영 후 올해 2월 24일부터 전면 시행에 나섰으며 도내 시, 군 확산을 추진해왔다. 이에 사천시도 3월 5일 한결원과의 MOU를 통해 기업 제로페이 도입을 본격화했다.

사천시 소상공인 수는 약 8100여 개이며 이 중 제로페이 가맹점은 약 660여 개다. 사천시는 9일부터 기업 제로페이로 업무추진비 및 공무원 급량비를 결제할 예정이다.

한국간편결제진흥원 윤완수 이사장은 “기업 제로페이 도입으로 공공기관 및 기업의 업무추진비 또한 제로페이 결제가 가능해져 지역 소상공인 경기 활성화에 보탬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라며 덧붙여 “타인의 손이 닿는 지폐나 플라스틱 카드에 비해 제로페이는 모바일 간편결제로 가장 안전한 결제수단이다”라고 말했다.

송도근 사천시장은 “코로나19 바이러스 여파로 어려운 현실에 직면한 소상공인에게 기업 제로페이가 힘을 보태고자 한다”라며 “사천시가 적극적으로 기업 제로페이를 이용해 지역경기 활성화를 이뤄내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