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9 23:20 (화)
미디움-스마트씨앤아이-월튼체인, 글로벌 스마트시티 협력체계 구축 위한 3자 협약 체결
상태바
미디움-스마트씨앤아이-월튼체인, 글로벌 스마트시티 협력체계 구축 위한 3자 협약 체결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0.03.18 16:3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왼쪽부터) 미디움 김판종 의장, 월튼체인 도상혁 대표, 스마트씨앤아이 이경우 부사장
(왼쪽부터) 미디움 김판종 의장, 월튼체인 도상혁 대표, 스마트씨앤아이 이경우 부사장

블록체인 솔루션 기업 미디움(의장 김판종)은 초고속 블록체인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시티의 표준 모델 구축을 위해 스마트씨앤아이 및 월튼체인과 3차 협약을 16일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아직까지 뚜렷한 표준 모델이 없는 스마트시티의 표준 모델을 구축하고, 국내 사업을 통해 검증된 기술을 중국 등 해외 마케팅에 적용할 예정이다.

스마트씨앤아이(대표 임요웅)는 스마트시티에 적용될 각종 기술들을 확보하는 한편, 스마트시티 기술의 글로컬라이제이션 서비스(스마트시티를 건설 하려는 개별 도시에 맞게 설계)를 구현하고 있다.

특히 냉난방비가 전혀 들지 않는 제로에너지를 비롯해 환경, 주거, 헬스 등의 솔루션을 확보하고 있으며, 필요한 기술을 지속적으로 확보해 향후 스마트시티에 적용할 예정이다.

월튼체인은(대표 도상혁)는 중국에 한국 기업과 기술을 소개하고 투자를 이끌어내는 기술 거래 기업으로 중국 금호시와 염성시에서 활발한 사업을 벌이고 있다. 월튼체인테크는 이번 협약에 따라 확보된 스마트시티 솔루션을 중국에 보급하는 전초기지 역할을 담당하게 된다.

한편 이번 업무협약으로 MBPU와 MDL 등 미디움의 초고속 블록체인 개발 노하우가 스마트시티의 표준모델에 도입이 된다. 이를 통해, 초고속 블록체인 기반 사회시설 인프라, IoT 를 결합한 주거시설, 그리고 스마트 컨트랙트 기반의 거버넌스에 사용될 수 있다. 제한된 환경에서 진행되는 테스트부터, 실시간 시스템까지 스마트시티를 위한 블록체인 기술 적용의 중요한 전환점이 될 것이다.

미디움 김판종 의장은 "2025년 2조 달러까지 성장할 스마트시티 시장에서 표준 모델을 조속히 구축해 시장을 선도하는 것이 중요하다"라며 "미디움의 초고속 블록체인 기술이 접목된 스마트시티 플랫폼과 솔루션으로 3사가 힘을 모아 국내외 시장 공략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