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07-03 04:55 (일)
한국전파진흥협회, 디지털미디어 분야 청년인재 양성사업 ’미디어 스킬업 캠프‘ 교육 실시
상태바
한국전파진흥협회, 디지털미디어 분야 청년인재 양성사업 ’미디어 스킬업 캠프‘ 교육 실시
  • 우진영 기자
  • 승인 2022.04.28 17:25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28일(목)부터 10월 20일(목)까지(6개월간) 진행 예정
2022년 4월 26일 진행된 ‘미디어 스킬업 캠프’ 1기 오리엔테이션 장면 (사진 제공- 한국전파진흥협회)
2022년 4월 26일 진행된 ‘미디어 스킬업 캠프’ 1기 오리엔테이션 장면 (사진 제공- 한국전파진흥협회)

한국전파진흥협회(RAPA)는 과학기술정보통신부가 주최하는 디지털미디어 분야 청년인재 양성사업인 ’미디어 스킬업 캠프‘ 제 1기 교육과정을 4월 28일(목)부터 추진한다고 밝혔다.

지난 26일(화) 오리엔테이션을 통해 멘토단과 교육생이 첫 만남을 가졌으며 교육운영은 4월 28일(목)부터 10월 20일(목)까지(6개월간) 진행될 예정이다.

미디어 스킬업 캠프는 정보통신(ICT) 신기술 기반 콘텐츠 기획, 제작, 포스트 프로덕션 및 글로벌 유통 등 실무제작 전 단계를 배우고 성장하는 과정이다.

제1기 참여기업 모집에서는 국내 웹콘텐츠 제작 선두기업인 와이낫 미디어가 참여기업으로 선정되어 교육과정 기획부터 교육생 선발, 멘토단 운영 등에 참여하게 된다.

와이낫 미디어는 채널 종합 구독자가 376만 명이 넘는 제작 스튜디오로 ‘전지적 짝사랑 시점’, ‘일진에게 찍혔을 때’ 등 30개가 넘는 시즌의 웹드라마를 기획, 제작한 노하우가 있으며, 그 중 ‘전지적 짝사랑 시점’은 누적 조회수 1억 뷰를 달성한 바 있다.

또한 Wavve(콘텐츠웨이브), 카카오TV(카카오엔터테인먼트) 등 국내 대형 OTT 플랫폼에서는 동 교육과정을 통해 나온 결과물 중 우수 콘텐츠에 대해서는 자체 채널에 편성할 의향이 있다는 뜻이 담긴 편성의향서를 한국전파진흥협회에 전달하면서 디지털 미디어 업계의 높은 관심과 기대감을 확인할 수 있었다.

참여 교육생 모집에서는 80팀이 신청하여 선발 규모(10팀) 대비 최종 8대 1의 높은 경쟁률을 보였다.

교육생 선발과정은 2단계(서류‧면접)에 걸친 평가로 이루어졌으며, 심사위원으로는 참여기업인 와이낫 미디어뿐만 아니라 SBS, MBC 등 지상파방송사, 예능제작사 모모콘, CJ ENM, Wavve 등이 참여해 교육생 선발에 심혈을 기울였다.

심사위원으로 참여한 Wavve 관계자는 “신선한 아이디어가 돋보이는 프로젝트 기획안들이 많았던 만큼 이번 교육을 통해 글로벌 경쟁력을 갖춘 신진 창작자가 많이 배출되기를 희망한다”라고 말했다.

교육생은 젊은 감각을 갖춘 멘토단과 함께 사전교육(10팀, 2개월) 과정에서 기획, 프리 프로덕션 단계를 집중적인 교육 및 멘토링을 받게 되며, 이후 본선심사를 통해 최종 5개팀을 선정하여 프로젝트 기반 제작부터 유통까지 인큐베이팅 교육(4개월)을 받게 된다.

교육 종료 후 우수 프로젝트 결과물에 대해서는 연내 OTT 플랫폼 등과 편성을 협의할 예정이다.

한국전파진흥협회 송정수 상근부회장은 “이번 교육을 통해 디지털미디어 산업 현장에서 요구하는 맞춤형 인재를 양성하여 우수한 인력이 적재적소에 공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다”라고 말했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