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4-02-29 04:45 (목)
개인정보 유출 사고로 부과된 과징금액...실제 납부비용은 50%도 안돼
상태바
개인정보 유출 사고로 부과된 과징금액...실제 납부비용은 50%도 안돼
  • 길민권 기자
  • 승인 2023.10.19 12:5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4개 주요 사건의 과징금 126억 8,682만원 중 57.5% 감경되어 53억 9,248만원만 부과
박재호 의원 “조사 협조만 해도 20% 감경, 사안의 경중 고려해 추가적 가중 및 감경 이루어져야”
주요 사건에 대한 과태료 부과 현황

개인정보보호위원회 의결한 주요 개인정보 유출사건에 대한 과징금 감면액이 78억이 넘는 것으로 나타났다.

박재호 의원(더불어민주당, 부산남구을)이 개인정보보호위원회로부터 제출받은 개인정보 유출 사건에 대한 과태료 및 과징금 부과현황에 따르면, 최근 3년간 24개 주요 사건의 과징금은 126억 8,682만원이었으나 약 57% 감경되어 53억 9,248만원만 부과되었다. 78억 2,400만원의 금액이 감경되는 동안 가중된 금액은 5억 5,514만원에 불과했다.

주요 사건에 대한 과징금 부과 현황
주요 사건에 대한 과징금 부과 현황

동일한 24개 주요 사건에 대한 과태료 또한 3억 1,600만원 산정되었으나 약 40% 감경되어 1억 9천만원만 최종 부과되었다.

감면금액이 가장 컸던 사건은 LG헬로비전의 개인정보 유출 사건으로 당시 보호위원회는 28억원이 넘는 기준금액을 산정했으나, 17억원 가까이 감면하면서 11억의 과징금을 부과받게 되었다. 이어서 78만건이 넘는 개인정보 유출로 논란이 되었던 인터파크 역시 최초 25억의 과징금에서 60%를 감면받아 10억원의 과징금만을 납부한 바 있다.

이러한 대규모 감면은 개인정보보호위원회의 부과기준 때문이다. 과태료 및 과징금의 감면은 크게 필수적 가중·감경과 추가적 가중·감경으로 구분할 수 있다. 보호위원회는 최초 위반시 필수 감경 항목으로 산정 과징금의 50%를 감면한다.

문제는 추가적 감경 사유에 해당하기만 하면 일률적으로 감경한다는 점이다. 실제로 주요 24개 사건에 대해 추가적 감경은 모두 이루어졌으나, 과징금의 추가적 가중을 실시한 사건은 없었다. 피심인들의 추가적 감경 사유는 ‘자진신고’, ‘조사협력’ 등이 대부분이었다. 보호위원회의 과태료 및 과징금 부과 기준에 따르면 추가적 가중·감경의 경우 의무사항이 아닌 선택사항이다.

지난 7월 의결된 LG유플러스의 개인정보 유출 사건에서도 보호위원회는 자진신고와 조사협조라는 명목으로 30%의 추가적 감경을 통해 29억이 넘는 과징금을 감면한 바 있다.

박재호 의원은 “국민적 공분을 산 개인정보 유출 사건이라 하더라도, 자진신고와 조사 협조만으로 20~30%의 추가적 감경이 이루어진다”며, “기업의 법규 위반으로 일어난 개인정보 유출·침해 사건에 대해 보호위원회는 사안의 경중을 고려하여 추가적 감경을 해야 할 것”이라고 지적했다.


◆국내 최대 인공지능 보안 컨퍼런스 AIS 2023 개최(11월2일/7시간 보안교육 이수)

-주최: 데일리시큐

-일시: 2023년 11월 2일 오전9시~오후5시

-장소: 한국과학기술회관 지하1층 국제회의실

-참석대상: 공공, 금융, 기업 개인정보보호 및 정보보안 책임자·실무자만 가능

(현업 정보보안 실무 종사자가 아니면 참석 불가)

-강연내용: 인공지능(AI) 활용 사이버위협과 대응기술 공유

-참가비: 무료 (점심식사와 주차권은 제공하지 않습니다.)

-보안교육이수: 참관객에 7시간 보안교육 이수증 발급

-등록절차: 사전등록 후 참석승인문자 및 메일 수령자만 참석 가능

-사전등록: 클릭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

■ 보안 사건사고 제보 하기

▷ 이메일 : mkgil@dailysecu.com

▷ 제보 내용 : 보안 관련 어떤 내용이든 제보를 기다립니다!

▷ 광고문의 : jywoo@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 / Dailysecu, Korea's leading security medi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