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0 23:05 (화)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AI기반 자율 주행차에서 5G 비즈 모델 찾아
상태바
LG유플러스 하현회 부회장, AI기반 자율 주행차에서 5G 비즈 모델 찾아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1.09 21:34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현회 LG유플러스 부회장은 미 라스베이거스에서 개최 중인 ‘CES 2019’에서 대용량, 초저지연, 초연결의 5G 네트워크의 장점과 자율 주행차, 그리고 두뇌인 AI(인공지능)의 융합에서 이통사 역할 찾기에 나섰다.

하 부회장은 8일(현지시간) 현대자동차, 기아자동차, 혼다, 닛산 등 완성차 업체의 부스를 방문, 고객이 일상을 바꾸는 기대 이상의 5G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자율 주행차의 미래 발전방향에 대해 인사이트를 구했다.

특히 하 부회장은 자율주행에서 모빌리티와의 연계, 5G기반의 AR/VR 등 구체적인 사업모델과 함께 자율주행차 탑승객 편의성 향상 혁신 신기술 및 커넥티드카 추진 현황 등을 세심하게 살폈다.

한편 LG유플러스는 지난해 말 한양대 공동으로 자율주행차에 5G를 접목하여 장애물 회피, 경로 변경하여 운행 및 주차하는 시나리오를 실증했다. 올해는 서울 강변북로, 상암DMC 포함 선별된 테스트베드에서 LG유플러스의 5G 환경에 기반한 자율주행차 운행과 다이나믹 정밀지도의 정합성 등의 공동 연구를 추진할 계획이다.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