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8-08 11:20 (토)
테르텐-LGU+, 보안 SaaS 서비스 확대…중소기업용 보안 서비스 출시
상태바
테르텐-LGU+, 보안 SaaS 서비스 확대…중소기업용 보안 서비스 출시
  • 길민권 기자
  • 승인 2019.05.10 17:48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데이터 보안 전문 기업 테르텐(대표 이영)은 LG유플러스와 손잡고 SMB를 타겟으로 한SaaS(Software as a service)형 기업 정보 안심 서비스를 출시했다고 지난 10일 밝혔다.

LGU+와 테르텐이 이번에 출시한 서비스는 화면 캡쳐 방지, 모니터 화면 보안, 출력물 보안 총 3가지 제품으로 클라우드에 운영 서버를 둔 SaaS(서비스형 소프트웨어) 형태로 제공된다. LG유플러스가 서비스 운영 및 판매를 담당하고, 테르텐이 원천 기술 개발과 운영지원을 담당한다.

SMB 시장의 경우, 설계도와 같은 중요 문서가 단 한번 유출되더라도 그동안 쌓아온 성과를 잃을 수 있다. 따라서 중요 정보를 다루는 내부 업무에 보안이 필수적으로 요구된다.

종이 출력으로 인한 정보 유출이 우려된다면 출력물 워터마크를, 카메라 촬영으로 인한 정보 유출이 우려된다면 심리적 경각심을 줄 수 있는 화면 워터마크 제품을 사용하면 된다. 또, 문서나 특정 프로그램의 화면 정보 유출이 우려되면 화면 캡쳐 방지 제품이 유용하다.

U+기업 정보 안심 서비스는 심플하고 컴팩트하게 구성되어 쉽게 적용 가능하다는 것이 가장 큰 장점이다. 고객사 내부에 시스템을 직접 구축하는 방식에 비해 비용이 저렴하고 관리 요소도 줄어들기 때문에 IT 인프라나 담당자가 부족한 중소기업에서 사용하기에 적합하다.

또한, 문서 프로그램인 MS Office나 PDF, HWP나 설계도면용 CAD 프로그램 등과 같이 기업의 중요 정보를 다루는 프로그램에 적용 가능하다. 관리자 페이지에서 다양한 보안 대상 프로그램을 추가하면 보안 범위를 확장할 수 있으며, 보안 대상 프로그램 실행시에만 서비스 모듈이 동작하기에 사용자의 편의성도 보장된다.

테르텐 이영 대표는 “기업 정보 안심 서비스 출시로 테르텐 보안 서비스가 확대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향후 LGU+와 손잡고 다양한 보안 서비스를 확산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혔다.

[의료기관 정보보안 컨퍼런스 안내]
국내 최대 의료기관 개인정보보호&정보보안 컨퍼런스 MPIS 2019
-MPIS 2019 사전등록:
http://conf.dailysecu.com/conference/mpis/2019.html
-참가문의: 데일리시큐 길민권 기자 / mkgil@dailysecu.com

★정보보안 대표 미디어 데일리시큐!★